본문 바로가기 레프트메뉴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

예산군

닫기
예산군, 명품 관광지 예당호 수질도 ‘좋음’ 게시판 상세보기

제목,작성자,등록일,조회,첨부 정보제공

제목 예산군, 명품 관광지 예당호 수질도 ‘좋음’
작성자 기획담당관 등록일 2020-05-20 조회 137
첨부
jpg 파일명 : 보도자료01_예당호 출렁다리와 음악분수 전경.jpg 보도자료01_예당호 출렁다리와 음악분수 전경.jpg [0.915 mbyte] 바로보기
  • 보도자료01_예당호 출렁다리와 음악분수 전경
이전 다음
- 지난 4월 수질검사 실시… 맑고 깨끗한 환경 조성 총력 -

예산군은 예당저수지(이하 예당호)의 수질검사를 실시한 결과 환경기준 '좋음(Ib)'등급(총유기탄소 3mg/L 이하)의 수질을 유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20일 밝혔다.

군은 지난 4월 예당호 상류, 중류, 하류 등 3개 지점의 총유기탄소(TOC), 부유물질(SS), 총질소(T-N), 총인(T-P), 클로로필-a, 마이크로시스틴-LR 등 6개 항목에 대한 수질분석을 충청남도보건환경연구원에 의뢰했다.

수질분석 결과, 지난해 12월 대비 TOC(▽13%), SS(▽50%), T-P(▽42%), 클로로필-a(▽32%)의 농도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으며, 남조류가 배출하는 독소의 일종인 마이크로시스틴-LR은 검출되지 않았다.

군은 그동안 예당호 수질개선을 위해 주요 유입하천인 신양천과 무한천 주변 가축분뇨 적정처리 및 액비, 퇴비 부숙도 기준을 준수토록 지속적인 지도·점검을 실시해 왔으며, 정기적 수질검사로 오염 원인을 찾아 대처하는 등 맑고 깨끗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해왔다.

또한 예당호 주변 신대(관음), 황계, 평촌 등 3개 지구에 2020년까지 약 156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소규모 하수처리시설 설치사업을 추진 중으로, 사업완료 시 수질 개선에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.

군 관계자는 “예당호 수질이 개선된 것은 2014년부터 통합집중형 수질개선 사업을 추진한데 따른 결과로 분석된다”며 “2021년 상반기 가축분뇨 공공처리시설 증설을 통해 유입 오염물질을 효과적으로 제어하는 등 예당호 수질 개선을 위해 지속적인 사업 추진에 나서겠다”고 말했다.

한편 예당호는 지난해 4월 6일 개장한 국내 최장 출렁다리와 함께 지난달 4월 25일부터 가동을 시작한 음악분수를 찾는 관광객이 코로나19 여파에도 매 주말 3만여명에 달하는 등 산업형 관광도시 예산군의 대표적 관광명소로 큰 인기를 얻고 있다.
출처표시+상업적 이용금지+변경금지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"출처표시+상업적 이용금지+변경금지"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.
만족도조사

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?